스크린샷

설명

▣ 박완서 소설전집이란?
생전에 박완서 작가가 직접 손봐온 유작 원고를 묶은 세트 『박완서 소설전집 결정판』. 2011년 10월 20일 작가의 팔순에 맞춰 출간할 예정이었던 기획으로, 원고를 다듬어나가던 작가가 담낭암으로 타계한 뒤 함께해온 기획위원들과 작가의 후손들이 이어받아 원고를 다듬어 펴냈다.
작가의 등단작 《나목》, 작가의 유년 시절부터 청년 시절까지를 그린 자전소설 《그 많던 싱아는 누가 다 먹었을까》, 《그 산이 정말 거기 있었을까》를 비롯하여 최근 장편소설 《그 남자네집》 등이 포함되어 있으며, 작가의 유일한 연작소설 《엄마의 말뚝》도 만날 수 있다. 80년 동안 쌓아온 삶의 언어들이 담겨 있어 박완서의 작품 세계를 순서대로 짚어보기에 좋다.

▣ 구성 책 안내
1. 나목
2. 목마른 계절
3. 도시의 흉년 1
4. 도시의 흉년 2
5. 도시의 흉년 3
6. 휘청거리는 오후 1
7. 휘청거리는 오후 2
8. 살아 있는 날의 시작
9. 오만과 몽상 1
10. 오만과 몽상 2
11. 엄마의 말뚝
12. 그해 겨울은 따뜻했네 1
13. 그해 겨울은 따뜻했네 2
14. 서 있는 여자
15. 미망 1
16. 미망 2
17. 미망 3
18. 그대 아직도 꿈꾸고 있는가
19. 그 많던 싱아는 누가 다 먹었을까
20. 그 산이 정말 거기 있었을까
21. 아주 오래된 농담
22. 그 남자네 집


■ 접근권한 안내

• 필수 접근권한
없습니다.

• 선택적 접근권한
인앱 구매: 앱내 전자책 구매 처리를 위해 필요합니다.
마이크 접근: 전자책 내 녹음 기능을 지원하기 위해 필요합니다.
(선택적 접근권한은 해당 기능을 사용할 때 허용이 필요하며, 허용하지 않아도 해당 기능 외 서비스 이용은 가능합니다.)


◎ 이 앱이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한 모든 권리는 세계사에 있습다.
◎ 이 앱은 북잼에서 제작되었습니다.

새로운 기능

버전 3.2.0

사용성을 개선했습니다.
버그를 수정했습니다.

평가 및 리뷰

pporopporome ,

에일리언 시리즈 박스 세트를 손에 넣었을 때의 기분입니다

박완서는 한국 작가 중 좋아하는, 몇 안 되는 분들 중 한 분입니다
보물을 얻은 듯해요 득템이라는 요즘말 따위론 설명 불가
책만 죽 있을 줄 알았는데
작가 관련 자료들 보는 재미가 꽤 쏠쏠
UI도 깔끔하고 이미지 상태도 괜찮은 듯요 잘 볼게요!

미깔라 ,

정말 기다렸어요!!

우와~ 박완서쌤 책들이 앱북으로 나오면 너무 좋겠다고 좋겠다고 하고 다녔는데!!! 나왔네요!!! 게다가 한데 모여 있어서 더 좋아요 ㅠㅠ

chan.ryu ,

기다린 보람있네요.

언제쯤 구매가 가능할지 정말 야타게 기다렸네요.
아무튼 기다린 보람있네요.
앱 정말 이쁘네요.

아, 그리고 미망 잘 읽겠습니다!

정보

제공자
Bookjam, Inc.
크기
72.5MB
카테고리
도서
호환성

iOS 9.0 버전 이상이 필요. iPhone, iPad 및 iPod touch와(과) 호환.

언어

한국어

연령 등급
4+
저작권
가격
무료
앱 내 구입
  1. 나목 ₩7,500
  2. 목마른 계절 ₩8,900
  3. 도시의 흉년 1 ₩7,500

지원

  • 가족 공유

    가족 공유를 설정하면 최대 6명의 가족 구성원이 이 앱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 개발자의 앱 더 보기

좋아할 만한 다른 항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