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hone Screenshots

Description

■ 대형폐기물 배출! 여기로 신청하세요.
지자체 관할구청에서 직접 운영하는 서비스로 믿고 이용하세요!
행정복지센터 스티커금액과 동일하게 판매되고 있습니다.

■ 서비스 가능지역
□ 대형폐기물 배출가능지역
해당 서비스는 지자체와 협의 후 운영 가능 한 서비스 입니다.
많은 지자체가 운영 준비 중이니 잠시만 기다려주세요.
전국으로 빠르게 확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가전제품 배출 가능지역
전국 전 지역 서비스 가능
환경부 한국전자제품공제조합에서 직접수거

■ 여기로 특별한 기능
위치기반 서비스
24시간 365일 접수
배출수수료 미리확인
이미지인식, 음성검색으로 품목찾기
간편결제 (신용카드, 계좌이체)
수거 및 환불 문의하기

■ 여기로 운영 서비스
대형폐기물 [간편배출]
간편접수 및 수수료 결제 후 수거
가전제품 [무료배출]
집안까지 방문하여 무상방문수거
중고장터 [재활용센터]
전국 재활용센터 위치 및 정보제공
행정소식 - 환경분야 정보 제공

■ 꼭! 확인해 주세요.
문자메세지로 배출번호 발송
수수료 납부 후 외부 지정장소 배출
유성펜을 이용하여 배출품목에 기재
(수거운반 담당기사가 배출번호 확인 후 수거)

■ 고객행복센터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추가 "여기로" 검색
상담문의가 필요하신 경우 고객센터로 연락주세요
수거 및 환불문의는 지역별 문의안내 참조

▶ 공식 사이트 & SNS
홈페이지
http://www.yeogiro24.co.kr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yeogiro2020/
블로그
https://blog.naver.com/yeogiro2020

*접근권한 안내
[필수 접근권한 안내]
카메라: 대형폐기물 신고/접수를 위해 카메라 촬영기능을 사용합니다.
파일 읽기/쓰기: 대형폐기물 신고/접수를 위해 보관된 사진파일의 읽기/쓰기 사용합니다.

[선택 접근권한 안내]
전화: 해당 지자체에 바로 전화 걸기 위한 수단으로 사용합니다.
주소록: 회원가입 시 입력한 전화번호를 대형폐기물 신청 시 자동입력하는 수단으로 사용합니다.

애플리케이션 사용 관련하여 불편사항,개선사항,기타 문의사항등
의견을 남겨주세요.
소중한 의견을 수렴하여 즉시 반영하고 개선하는 여기로가 되겠습니다.^^

제휴 및 서비스문의
이메일: yeogiro2017@naver.com

What’s New

Version 3.1.0

새로워진 여기로를 이용해보세요!
더 쉽고 간편해진 여기로! 다양한 기능이 준비되었습니다.

[업데이트 항목]
• 신규서비스 기능 추가
• 버그 수정

서비스 이용 시 불편사항은 고객센터로 연락주시면 개선하도록 하겠습니다.

App Privacy

The developer, jin kyoung kim, indicated that the app’s privacy practices may include handling of data as described below. For more information, see the developer’s privacy policy.

Data Linked to You

The following data may be collected and linked to your identity:

  • Location
  • Contact Info

Data Not Linked to You

The following data may be collected but it is not linked to your identity:

  • Financial Info
  • User Content
  • Diagnostics

Privacy practices may vary, for example, based on the features you use or your age. Learn More

Supports

  • Family Sharing

    With Family Sharing set up, up to six family members can use this app.

You Might Also Like

Lifestyle
Lifestyle
Lifestyle
Lifestyle
Lifestyle
Lifestyle